▒▒ 팔공산 은해사 ▒▒

은해사 홈페이지

은해사 템플스테이 홈페이지

은해사 말사소개

홈 > 은해사소개 > 은해사 말사소개

은해사 말사소개

영천시 | 백흥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은해사 작성일18-06-26 10:00 조회310회 댓글0건

본문


백흥암
경북 영천시 청통면 신원리 549
054-335-2988

백흥암의 역사사기(史記)에 의하면 이 절은 국사 혜철(惠徹)이 861년(경문왕 1)에 착공하여 873년에 완공하였으며, 절 주위에 잣나무가 많아서 송지사(松旨寺)라 하였다고 한다. 그 뒤 1546년(명종 1)에 백흥암으로 개칭하였고, 1651년(효종 2)에 중건하였으며, 1677년(숙종 3)에 중수하였다. 1730년(영조 6)에는 보화루(普化樓)를 중건하였고, 1858년(철종 9)에는 청봉이 영산전(靈山殿)을 중수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다. 이 절은 한때 수백명이 수도하였다고 하며, 규모도 암자로서는 매우 큰 편이다. 현존하는 당우로는 극락전(極樂殿)을 중심으로 영산전·명부전(冥府殿)·문루(門樓)·산신각(山神閣)·선실(禪室)·원주실(院主室)·요사채등이 있다.

 

백흥암 극락전과 수미단백흥암 극락전(銀海寺 百興庵 極樂殿)-보물 제790호
정면3칸, 측면3칸의 다포계 구조의 팔작지붕이다. 백흥암은 신라시대에 개창되었으며, 극락전은 조선 초기나 늦어도 1546년에 창건되었을 것으로 추정된다. 공포는 내외 모두 3출목으로 칠포작 구성이고 창방과 평방이 갖추어지고 공포가 주두위에서 두공으로 촘촘히 조성되어 있다. 첨차와 제공의 끝은 그 운두를 2등분하여 윗면은 직절하고 아랫면은 둥글게 굴려 고식의 형태를 보이고 있다. 이들 첨차의 길이는 짧으나 운두가 높아 공포의 키가 훤칠한데 공간포는 전면에서 2조씩, 측면에서는 1조씩 두었다. 내부천장은 층단을 두어 소란(小欄)반자로 꾸몄다. 금단청과 벽화 등도 뛰어난 작품이며, 특히 내부 어간 뒤편에 있는 수미단은 특출한 것으로 일찍부터 주목되어 건물과 별도로 보물로 지정되었다.


백흥암 극락전 수미단(銀海寺百興庵極樂殿須壇) - 보물 제486호
백흥암 극락전 내부의 주불삼존을 안치한, 높이 1.25m, 너비 4.13m 조선시대의 불단이다. 수미단이란 불상을 안치한 일종의 대좌와 같은 형식으로, 불당내의 닺집과 더불어 장엄한 불세계를 묘사한 것이다. 수미산이라는 불교세계의 중심을 밑에 두고
앉아 있는 불타의 보다 높은 격을 상징화시켜, 수미단을 불상대좌로서 표현한 것이다. 이 백흥암 수미단의 규모는 그리 크지 않다. 지금은 아미타삼존(阿彌陀三尊)이 나란히 앉아 있다. 후불상단탱화(後佛上段幀畵)를 벽면 앞에 불단이 있어서 바라다보는데 안정감이 높다. 불단은 장방형이고 앞과 좌우옆면을 삼단(三段)으로 구획하고 아래에 받침대를 두었다. 받침대는 전면(前面)을 다섯 간으로 나누고 안상(眼象)을 새기고 그 내구(內區)에 너브러진 화훼(花卉)를 도드라지게 새겼다


문의 종무소 : 054-335-3318   템플스테이 : 054-335-3308   아카데미 : 054-335-2277   원주실 : 054-335-5220   성보박물관 : 054-335-6991   수림장 : 054-335-0566

오시는 길  |  차량운행안내  |  순례코스  |  은해사 산내암자  |  은해사 말사소개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